국내해외뉴스

맥주야? 음료야?, ‘분다버그 진저비어’ 인기

 
홈플러스(사장 김상현)는 호주의 자연발효 탄산음료 ‘분다버그 진저비어’(Bundaberg Ginger Beer)가 수입 탄산음료 평균 판매량의 4배의 매출을 기록하면서 3월 국내 첫 출시 이후 3개월 만에 전체 수입 탄산음료 매출 3위에 올랐다고 24일 밝혔다.
 
진저비어는 이름 때문에 맥주로 오해하기 쉽지만 생강, 사탕수수 등을 발효시켜 만든 무알코올 음료다. 맥주처럼 발효시켜 진저비어라는 이름을 얻었으며, 19세기 아일랜드에서 태어나 지금은 유럽, 북미 등 전 세계적으로 사랑 받고 있다.
 
특히 ‘분다버그 진저비어’는 호주 퀸즐랜드주 분다버그에서 재배한 생강과 사탕수수를 3일 이상 숙성, 발효시키는 정통 제조방식으로 만들어졌으며, GMO나 글루텐을 함유하지 않은 건강한 음료로서 ‘명품 진저비어’로도 불린다.
 
회사 측은 최근 미국 내 탄산음료 매출이 30년 만에 최저치를 기록할 만큼 당뇨와 비만에 대한 우려로 탄산음료를 찾는 손길이 줄고 있지만, 분다버그 진저비어와 같은 자연발효 탄산음료는 오히려 반사이익을 얻고 있다고 설명했다.
 
실제 분다버그 진저비어는 지난해 캘리포니아 유명 주류 백화점 베브모(BevMo)에서 ‘진저비어 및 무알코올 음료 판매 1위’를 기록했으며, 미국 최대 식료품 전문매장 프레시 마켓(Fresh Market)에서도 ‘가장 많이 팔리는 진저비어’로 선정된 바 있다. 호주에서는 ‘국민 음료’로 손꼽히며 매년 16% 이상의 매출신장을 기록 중이다.
 
 
홈플러스는 분다버그 진저비어의 인기가 높아짐에 따라 전국 문화센터에 분다버그와 잘 어울리는 요리를 만드는 ‘분다버그 쿠킹클래스’도 신규 개설했다. 봉골레 파스타와 견과류 칩(6월 13일, 청주점), 초코 브라우니(6월 16일, 북수원점), 루꼴라 샐러드와 고르곤졸라 피자(7월 19일, 강서점) 등 7월까지 각 점별 진행 예정이다.
 
분다버그 진저비어는 전국 홈플러스 141개 전 점포 및 온라인쇼핑에서 구매할 수 있으며, 가격은 병(375ml)당 2580원이다.
 
홈플러스 제과음료팀 길새나 바이어는 “분다버그 진저비어는 최근 웰빙 트렌드와 탄산수 인기 등에 힘입어 국내 수입 3개월 만에 대표적인 음료로 자리잡고 있다”며 “발효 방식을 통한 복합적인 맛과 향으로 다양한 세계 음식과 함께 곁들이기에 좋고, 칵테일 음료 베이스로도 인기를 끌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주)인터와인(Inter Wine ) 070-7897-2619

프로필이미지와인21미디어

작성 2016.05.24 14:35수정 2016.06.01 11:46

와인21닷컴은 1998년부터 축적한 국내 최대의 와인 관련 데이터베이스를 최다 보유하고 있으며, 국내외 다양한 와인 콘텐츠를 웹과 모바일을 통하여 서비스하고 있습니다. 와인21닷컴은 와인 관련 각종 Promotion과 맞춤형 컨설팅을 제공하는 Total Wine Solution Provider 이자 생산자와 수입상 그리고 소비자를 연결해주는 Biz. Enabler 입니다.

Copyrights © 와인21닷컴 & 미디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오비노미오 청담
  • 호메오
  • 와인나라 성수
  • 아베크와인 서울점
  • 이 와인, 어디서 파나요?
  • 아베크 부산
  • 오비노미오 신용산
  • 비뉴베르데 그랜드 테이스
  • 리유니트 코리아
  • 고리와인샵 수내점
  • 강남와인
  • 아트인더글라스
  • 포도클럽
  • 대전와인
  • 비마프
  • 비노 아미쿠
  • 호주와인교육행사
  • 포도나무
  • 우진가
  • 티피크
  • 나이아스 와인샵
  • 1879
  • 센소리 광고
  • 남이섬 크래프트 리커
  • 고리와인샵 미사점
  • 봉쥬르 와인샵

이전

다음

뉴스레터
신청하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