믿고 마시는 브랜드의 가성비 와인

레드 칠레 콜차구아 밸리

thumb_up와인21추천
몬테스, 클래식 카베르네 소비뇽
Montes, Classic Cabernet Sauvignon

24,000원( 750ml ) 빈티지별 가격보기

※ 수입사가 제공한 가격으로 판매처별로 가격이 다를 수 있습니다.

  • 당도

  • 산도

  • 바디

  • 타닌

아로마
  • 체리, 딸기, 블랙커런트

  • 바닐라

음식매칭
  • 참치

  • 돼지

  • 파스타

전문가 평점 보기
-
소비자 평점 (참여 5명)
3
MY 점수 보기
-
생산자
몬테스 Montes [Viña Montes]
국가/생산지역
칠레(Chile) > 라펠 밸리(Rapel Valley) > 콜차구아 밸리(Cholchagua Valley)
주요품종
카베르네 소비뇽 (Cabernet Sauvignon) 85%, 메를로 (Merlot) 15%
스타일
Chilean Cabernet Sauvignon
음용온도
16~18 ℃
추천음식
모든 붉은 육류, 돼지 갈비, 파스타, 참치회의 붉은 살 등과 잘 어울린다.
기타정보
*2014 빈티지: 2016 Wine Spectator Top 42위
수입사
나라셀라   

서울특별시

경기도

인천광역시

강원도

충청북도

충청남도

대전광역시

세종특별자치시

광주광역시

전라북도

전라남도

경상북도

경상남도

대구광역시

부산광역시

울산광역시

제주특별자치도

  • 전체
  • NA
  • 2019
  • 2017
  • 2013

이전

다음

포도품종

카베르네 소비뇽(Cabernet Sauvignon)은 거의 모든 와인생산국에서 재배되는 레드 품종이다. 유전자 분석에 따르면, 카베르네 프랑(Cabernet Franc)과 소비뇽 블랑(Sauvignon Blanc)의 접합종이다. 카베르네 소비뇽은 거의 전세계 와인산지에서 재배되며, 와인은 기후, 토양, 와인 양조방식에 따라 제각기 다른 맛을 낸다.

  • 당도

  • 산도

  • 바디

  • 타닌

아로마
블랙 체리, 블랙 커런트, 레드 파프리카, 베이킹 향신료, 삼나무
주재배지역
프랑스 프랑스 20%    칠레 칠레 10%    미국 미국 9%    
추천음식
스테이크, 비프 립, 구운 양고기, 블루 치즈
포도품종

메를로(Merlot)는 프랑스 레드 품종이다. 메를로라는 이름은 '티티새(Merle)'의 프랑스어에서 유래했다. 유전자 분석에 따르면, 메를로는 카베르네 프랑(Cabernet Franc)과 마그들렌 데 샤랑트(Magdelaine des Charente)의 접합종이다. 메를로는 1784년 프랑스 보르도 우안 리부르네스(Libournais)에서 재배되었다는 최초의 기록을 찾을 수 있으며, 당시엔 지역명으로 포르보(Faurveau)로 불렸다. 이후 19세기 중반 메를로가 보르도 좌안에 심겨졌고, 카베르네 소비뇽과 블렌딩되기 시작했다고 알려져 있다. 당시 메를로는 보르도와 이탈리아에서도 언급되는 걸로 보아 비슷한 시기 전파됐다는 짐작이 가능하다. 최상급 메를로는 보르도 우안 뽀므롤(Pomerol)와 생 테밀리옹(St. Émilion)에서 찾을 수 있다. 보르도 우안은 보르도 좌안보다 따뜻한 기후를 지녀 메를로 품종의 와인은 보다 농축된 풍미를 갖는다. 여기서 주의할 점은 보르도 우안의 기후가 따뜻하지만, 그 토양은 차고 축축한 점토가 대부분이라 땅은 따뜻하지 않다는 점이다. 메를로는 싹이 일찍 나오기 때문에 자칫하면 냉해를 입을 수 있고, 껍질도 얇아 포도알이 쉽게 썩는 문제도 있다. 일반적인 경우 메를로는 카베르네 소비뇽보다 2주 정도 먼저 익어 수확할 수 있다. 프랑스를 제외하고 뉴질랜드의 거의 전지역, 이탈리아 북부, 미국, 캐나다, 호주, 남아공, 칠레 등지에서 잘 자란다. 메를로는 상당히 광범위한 향과 맛을 낸다. 기후와 토양에 따라 메를로는 가볍고 즙이 많은 피노누아같기도 하고, 카베르네 소비뇽을 능가하는 힘과 무게를 지닌 와인이 되기도 한다. 최상의 모습을 보이는 메를로는 실키한 탄닌과 딸기, 라즈베리, 검은 체리, 블랙 커런트, 자두, 무화과와 말린 자두 같은 풍미를 지닌다. 입에서는 스파이스, 계피, 클로브 및 삼나무, 송로버섯, 담배, 감초, 구운 견과류 향 등 매우 복합적인 풍미를 보인다. 과잉 생산된 메를로는 민트와 허브 향을 내며 매우 묽은 편이다. 메를로는 전체적으로 부드럽고 둥근 느낌을 주는 레드 와인으로 음식 없이 와인만으로 즐길 수 있으며, 음식과의 매칭에서 상당히 다재다능한 와인이다. 허브를 넣은 테린(Terrine), 파테(Pâtés), 오리 등과 잘 어울리며, 한식 요리 중 매운 음식에도 잘 맞는다. 다른 아시아 향신료에도 무난한 조화를 보인다. 최상급 메를로의 경우 9~12년 사이 시음 절정기에 이르르며 수십 년의 장기 숙선 잠재력을 지닌다.

  • 당도

  • 산도

  • 바디

  • 타닌

아로마
라즈베리, 블랙 체리, 단 자두, 초콜릿, 삼나무
주재배지역
프랑스 프랑스 46%    미국 미국 7%    
추천음식
토마토 파스타, 치즈 버거, 칠면조 요리, 파니니, 퀘사디아
생산지역

콜차구아 밸리(Cholchagua Valley)는 칠레 중심부에 자리한 와인 산지다. 콜차구아 밸리는 '작은 호수들의 계곡'이란 의미를 지닌다. 이웃인 마이포 밸리에 비해 다소 서늘하지만 일정한 지중해성 기후를 지닌다. 화강암 토양이 주를 이루며, 말벡, 메를로, 샤르도네와 소비뇽 블랑이 성공적이다.

생산자

몬테스 (Viña Montes)는 1988년에 아우렐리오 몬테스(Aurelio Montes)에 의해 창립되었다. 그는 칠레 와인의 역사를 다시 쓰고 있는 개척자로 국내에서도 돌풍을 일으키면서 칠레 와인의 선두주자로 우뚝섰다.

국가
칠레(Chile)
홈페이지
www.monteswines.com

뉴스레터
신청하기

TOP